• 흐림동두천 16.6℃
  • 흐림강릉 20.1℃
  • 흐림서울 18.5℃
  • 맑음대전 17.1℃
  • 맑음대구 17.6℃
  • 맑음울산 17.8℃
  • 구름많음광주 19.8℃
  • 맑음부산 20.2℃
  • 구름조금고창 18.9℃
  • 맑음제주 23.0℃
  • 흐림강화 18.0℃
  • 구름많음보은 14.2℃
  • 구름조금금산 14.6℃
  • 구름많음강진군 18.1℃
  • 구름조금경주시 16.3℃
  • 구름조금거제 17.8℃
기상청 제공

병원 개원가

UPC 하이드로전, 프로톤과 아태 지역 독점 라이선스 계약

URL복사

 

[ 메디채널 관리자 기자 ] UPC 하이드로전 (UPC Hydrogen Pte Ltd)이 아시아 지역 선별 국가에서 프로톤 테크놀로지스(Proton Technologies Inc, 이하 프로톤)가 개발한 기술로 수소를 생산할 수 있는 독점 라이선스를 획득했다고 발표했다.

UPC 하이드로전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개발, 건설 및 운영 중인 8기가와이트 용량의 풍력, 태양열 및 스토리지를 보유한 민간 기업인 리뉴어블스 아시아 퍼시픽 홀딩스(Renewables Asia Pacific Holdings Pte Ltd, 이하 UPC 리뉴어블스)의 계열사다.

라이선스가 적용되는 국가는 인도네시아, 베트남, 호주, 말레이시아, 필리핀, 몽골 및 미얀마 등이다. UPC 하이드로전은 프로톤의 기술로 이들 국가에서 새 유정, 폐쇄/폐기 유정 또는 비경제적인 유정(특히 중유정)에서 킬로그램당 1.00달러 미만의 비용으로 수소를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. 이 기술을 활용하면 타 국가보다 비교적 천연 재생 자원이 덜 풍부하고 경쟁적인 사용으로 유효 토지가 심각하게 부족해진 지역에서 탄소 배출 없이 저비용으로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.

스티븐 즈완(Steven Zwaan) UPC 하이드로전 이사는 '코로나19 발생 이전인 2020년 초에 캐나다의 프로톤 생산 현장을 처음 방문했을 때 재생 중심 전력망과 기저 부하 수소의 부하 균형뿐 아니라 장기적으로 풍력이나 태양열보다 전력 비용을 더 낮출 수 있다는 가능성을 발견하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. 이제 세계는 지표면으로 탄소를 배출하지 않고 수소를 이용해 비용을 절감하는 과제에 한걸음 더 다가섰다. 이 과정은 담수가 필요 없어 생태 교란은 기존 인프라에만 국한된다'고 말했다.

프로톤의 회장 겸 최고경영자인 그랜트 스트렘(Grant Strem)은 'UPC 하이드로전은 처음부터 이 혁신적인 기술의 발전을 지지했다. UPC 하이드로전과의 협력을 통해 중요한 청정 기술을 보급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'고 밝혔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