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구름많음동두천 30.2℃
  • 흐림강릉 30.7℃
  • 구름많음서울 31.6℃
  • 흐림대전 26.9℃
  • 흐림대구 25.7℃
  • 흐림울산 23.6℃
  • 흐림광주 23.7℃
  • 흐림부산 23.4℃
  • 흐림고창 24.5℃
  • 제주 23.3℃
  • 구름많음강화 27.4℃
  • 흐림보은 25.3℃
  • 흐림금산 26.1℃
  • 흐림강진군 22.3℃
  • 흐림경주시 26.5℃
  • 흐림거제 22.7℃
기상청 제공

경제

학생 건강검진도 원하는 검진기관서 받는다…내년 시범운영

 

[ 메디채널 관리자 기자 ] 앞으로 학생 건강검진도 학부모와 학생이 원하는 검진기관에서 받을 수 있게 된다. 지금은 학교장이 지정한 의료기관에서만 할 수 있어 선택권이 제한적이다.   

교육부와 보건복지부는 지난 25일 서울비즈허브센터에서 '학생건강검진 제도개선 추진단을 발족하고 첫 회의를 개최, 이 같은 내용을 논의한다.

이는 영유아기부터 청소년,성인까지 검진결과를 연계해 관리할 수 있도록 학생건강검진을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위탁해 본인 주도의 사전,예방적 건강관리를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, 현 정부 국정과제이기도 하다.

그동안 학교장이 지정한 의료기관에서만 가능했던 학생건강검진은 향후 시범사업을 거쳐 학생과 학부모가 원하는 검진기관에서 실시할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.

또 검진결과는 국민건강보험공단의 '건강관리포털시스템'을 통해 영유아부터 성인기에 걸친 통합 건강관리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개선하고자 한다.

추진단은 고영종 교육부 책임교육지원관과 진영주 복지부 건강정책국장을 공동 단장으로 하고 여성가족부와 질병관리청,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시,도교육청, 그리고 관련 학회와 협회, 교원단체 등 민간전문가도 참여한다.

이번 추진단 회의에서는 ▲관계부처 및 기관별 역할 ▲2024년 시범사업 추진방향 ▲관련 예산 ▲추가 인력 확보방안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.

고영종 교육부 책임교육지원관과 진영주 복지부 건강정책국장은 '그동안 학생건강검진의 실시,관리 측면에서 학교 현장과 학부모님의 불편이 있었으나 이번 제도개선 추진을 통해 문제를 해소하고 학생들의 건강관리를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'이라고 강조했다.

이어 '앞으로 영유아부터 성인까지 공백 없이 검진기록을 연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전 국민의 생애주기별 건강관리를 강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'고 덧붙였다.

기사제공 : 정책브리핑